logo

.

자유게시판

닉네임 파업추천자 
물론 파업이 힘들고 어렵지만 지금 이런 분위기에서 파업은 적당하다 현재 지회장은 신뢰가 잃어서 다시 복귀시키려면 파업이나 중식집회 강력히 규탄하는 모습을 보여야하는데 맨날 다음번에 하다 이렇게 이지경까지 온거다.
.
전국화학섬유산업노동조합 여천NCC지회
전남 여수시 중흥동 511-2번지 전국화학섬유산업노동조합 여천NCC지회
Copyright ⓒ 2013 yncc.or.kr All rights reserved. Tel. 061)688-6045~7 Fax. 061)688-6048